• 최종편집 : 2018.9.19 수 19:19
상단여백
HOME 문화·여행 공연·전시·축제
가평, 아침고요수목원 ‘봄나들이 봄꽃축제’21일부터 5월27일까지, CNN ‘한국에서 가봐야 할 아름다운 50곳’에 선정
▲아침고요수목원에서 봄 최대의 축제인 ‘봄나들이 봄꽃축제’가 열린다. CNN은 ‘한국에서 가봐야 할 아름다운 50곳’에 선정 (사진/내외뉴스 자료실)

(내외뉴스=이종길 기자) 가평 상면에 위치한 아침고요수목원에서 봄 최대의 축제인 ‘봄나들이 봄꽃축제’가 오는 21일부터 5월 27일까지 37일간 열린다.

축제는 주제별로 조성된 각 정원에서 200여 종의 봄꽃과 100여 종의 목본성 식물을 감상할 수 있으며, 봄 벚꽃이 만개한 서화연에서는 봄의 은은한 정취가 연못에 반영돼 더욱 화려하게 다가온다.

특히 하늘길에서 달빛정원까지 식재된 50여 종 6만여 송이의 튤립행렬이 큰 볼거리다.

또한 아침고요 대표 정원인 하경정원에서는 기획된 한반도 지도모형의 정원위에 각양각색의 봄꽃향연이 펼쳐진다.

CNN은 ‘한국에서 가봐야 할 아름다운 50곳’에 아침고요수목원만의 독특한 정원미학이 담긴 이 풍경을 선정해 소개하기도 했다.

축제기간에는  5월 5일부터 3주간 주말마다 마임과 가드닝을 접목한 이색적인 공연도 진행돼 추억과 재미를 선사한다.

아침고요수목원 이영자 원장은 “축제기간 중 순차적으로 벚꽃, 목련, 매화, 수선화, 진달래, 튤립 등이 개화하고 이후 자연개화한 철쭉이 더해져 꽃이 만개한 정원을 만날 수 있다”고 말했다.

이종길 기자 jklee@nwtn.co.kr

<저작권자 © 내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종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