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4일 첫눈 내려, 서울·경기 '대설주의보'
24일 첫눈 내려, 서울·경기 '대설주의보'
  • 최은진 기자
  • 승인 2018.11.24 09: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4일 서울과 경기 지역에 첫눈이 내리면서 대설특보(주의보·경보)가 발령됐다. (사진=내외뉴스 최은진 기자)
▲24일 서울과 경기 지역에 첫눈이 내리면서 대설특보(주의보·경보)가 발령됐다. (사진=내외뉴스 최은진 기자)

(내외뉴스=최은진 기자) 토요일인 오늘(24일) 서울에는 첫눈과 동시에 대설 특보(주의보·경보)가 발령됐다.

기상청에 따르면 이날 오전 8시 30분까지 서울의 적설량은 5.3㎝로, 서울은 오전 10시쯤 눈이 그치겠으나 구름이 동쪽으로 이동하면서 강원도에는 낮까지 눈이 내릴 전망이다.

대설주의보가 발효된 곳은 서울, 인천 강화, 강원도(강원북부산지, 강원중부산지, 양구평지, 평창평지, 홍천평지, 인제평지, 횡성, 춘천, 화천, 철원, 원주), 경기도(가평, 남양주, 구리, 파주, 의정부, 양주, 고양, 포천, 연천, 동두천, 김포)이다.

예상 적설량은 경기북부 3∼8㎝, 경기남부를 포함한 그 외 수도권 지역 2∼5㎝ 수준이다.

기상청은 “낮까지 눈이 계속되겠고, 오후 3시께까지 경기 남동쪽에 비도 내릴 것”이라며 “이후에는 구름 많은 날씨가 이어지겠다”고 전망했다.

이날 오전 5시 현재 전국 주요 지역의 수은주는 서울 3.2도, 인천 5.6도, 수원 3.7도, 춘천 -0.7도, 강릉 3.5도, 청주 2도, 대전 1.3도, 전주 6.1도, 광주 5.2도, 제주 9.6도, 대구 -2.6도, 부산 3.6도, 울산 -0.3도, 창원 1.1도 등을 가리키고 있다. 

낮 최고기온은 4∼15도까지 오른다. 평년과 비슷하거나 조금 낮은 수준이다.

 


오늘의 이슈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