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강물환경생태관, 수질·생물 체험의 장으로 새단장....'체험형 전시'
한강물환경생태관, 수질·생물 체험의 장으로 새단장....'체험형 전시'
  • 박재현 기자
  • 승인 2019.02.08 11: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물 속 생물정보시스템, 물환경 체험교실
체험교실, '청소년이 직접 연구자'...수질·생물 분석 및 관찰
▲ 한강물환경생태관

(내외뉴스=박재현 기자) 국립환경과학원은 최근 경기 양서면에 위치한 한강물환경연구소 내 환경물환경생태관을 새롭게 단장했다고 7일 밝혔다.


환경물환경생태관은 한강의 물환경 생태정보 제공을 위해 교육적인 요소에 재미를 가미한 '한강의 물속 생물정보시스템'과 청소년들이 수질 및 수생태를 체험할 수 있는 '팔당호 물환경 체험교실'을 선보인다.

한강의 물속 생물정보시스템은 파로호, 춘천호 등 한강 상류 7개 호소에 사는 생물의 종류와 분포를 찾아볼 수 있으며, 애기부들 등 다양한 수생생물과 호소를 배경으로 사진을 촬영할 수 있도록 정보 안내기 형태로 전시됐다.

팔당호 물환경 체험교실은 청소년이 직접 연구자가 되어 팔당호 수질 및 생물을 분석하고 관찰할 수 있는 곳이다.

한강물환경생태관은 한강수계 수생생물, 물환경정책 및 연구성과를 한눈에 볼 수 있는 다양한 전시물이 마련됐으며 관람료는 무료다.

참중고기 등 한강에 서식하는 멸종위기종 어류와 파랑볼우럭 등 외래어종을 한눈에 볼 수 있는 수족관을 비롯해 우리가 마시는 물이 어디에서 오는지 알 수 있는 모형물 등의 전시물을 선보인다.

이밖에 꾸구리, 물벼룩 등 팔당호 생물과 구조물을 상징화한 도장으로 나만의 생태엽서를 만드는 장소도 마련됐다.

한강물환경생태관은 통합물관리 일원화에 발맞추어 한강의 수자원, 수질 및 수생태 등 물환경 종합전시 기능을 갖춘 전시물을 확대 개발할 예정이다.

유순주 한강물환경연구소장은 "한강물환경생태관의 관람객을 위해 눈높이에 맞는 차별화된 전시물로 다양한 볼거리 및 체험기회를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오늘의 이슈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