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바이오2차 일반산업단지 조성 순항, 2022 완공
경북바이오2차 일반산업단지 조성 순항, 2022 완공
  • 한병호 기자
  • 승인 2019.03.08 16: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일반산업단지 추가 확장을 위한 노력 병행
▲ 바이오산업단지 전경

(내외뉴스=한병호 기자) 안동시가 풍산읍 매곡리 일원에 299,324㎡ 규모로 경북바이오2차 일반산업단지 조성을 추진하고 있는 가운데 추가로 228,776㎡ 를 확장하기 위해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경북바이오2차 일반산업단지는 지난 2016년 2월 일반산업단지 지구지정 고시 후 2018년 10월부터 보상을 실시해 현재 40%의 보상률을 보이고 있는 가운데 환경영향평가가 마무리되는 즉시 실시계획을 승인받고 올해 상반기 착공에 들어갈 계획이다.

그동안 기업체의 투자 및 입주희망 문의가 꾸준히 이어져 시는 2018년 말 추가 산업단지 조성을 위한 지방재정중앙투자사업 심사를 마쳐 놓았다. 현재는 산업단지 지정계획 수요 물량을 배정받기 위해 신청서를 국토교통부에 제출해 놓은 상태다.

기업의 입주 시기를 최대한 앞당길 수 있도록 당초 299,324㎡에 대해서는 절차가 마무리되면 공사를 진행하고, 추가 확장 산업단지 528,100㎡는 국토부 물량 배정이 완료되는 올해 4월 단지계획 용역을 실시해 2019년 말에는 경북도의 승인을 받을 계획이다. 최종 승인 후 추가 확장 산업단지 공사도 서둘러 2022년 말 동시 준공을 목표로 하고 있다.

안동시는 경북바이오2차 일반산업단지가 조성되면, 올 1월 착공한 동물세포실증지원센터와 백신상용화 기술지원기반 구축과 연계해 경북백신·바이오산업의 메카로 자리 잡을 것으로 기대 된다.

지방행정연구원에 따르면, 경북바이오2차 일반산업단지가 조성되면 고용 효과 544명, 생산유발 효과 810억 원의 파급효과가 발생하는 것으로 분석되어 도청 신도시의 일자리 창출과 시민 생활 안정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보인다.



오늘의 이슈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