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한, 故이희호 여사 장례에 조화·조전 전달
북한, 故이희호 여사 장례에 조화·조전 전달
  • 정영훈 기자
  • 승인 2019.06.12 14: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연합뉴스)
▲(사진=연합뉴스)

(내외뉴스=정영훈 기자) 북한이 고(故) 이희호 여사의 별세를 추모하기 위해 조문단을 파견하는 대신 조화와 조전을 보내기로 한 것으로 12일 확인됐다.

국회정보위원회에 따르면, 북한은 이날 조문단을 보내지 않고 판문점을 통해 조전과 조화를 전달하겠다고 우리 정부 측에 통보했다.

이혜훈 정보위원장은 "이번엔 북한이 이희호 여사를 애도하기 위해 조전과 조화를 판문점을 통해 전달하겠다는 뜻을 통보했다"고 말했다.

앞서, 통일부는 11일 오전 이 여사 장례위원회의 요청을 받아 개성 남북 연락사무소를 통해 부음을 북측에 전달했다.

정부는 북측이 이희호 여사에 대한 조의를 표해올 가능성을 주시하며 여러 경우에 대비해 왔다. 



오늘의 이슈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