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비로운 퇴촌하늘의 풍경
신비로운 퇴촌하늘의 풍경
  • 정동주 기자
  • 승인 2019.07.11 15: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내외뉴스 사진전문 기자)
▲ (사진=내외뉴스 정동주 사진 전문기자)

(내외뉴스=정동주 사진전문 기자) 한 폭의 신비로운 그림 속으로 달려 들어온 듯 감동적인 색다른 풍경을 그려내는 퇴촌하늘의 풍경이다.

두둥실 구름이 몰려온다. 유리알 같은 강물에 비친 또 하나의 구름 얼굴이 다시 하늘로 솟아오를 듯 내 마음을 설레게 한다. 두고 온 고향 산천이 구름 속에 숨어있는 듯 그리워지고 내 동무 어데 간지 가슴이 뭉클해진다.

촬영. Canon EOS-1D X, F/22, 1/25초, ISO-50, 초점거리 15mm


오늘의 이슈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