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봉오동 전투' 개봉일 1위…시국 영향?
'봉오동 전투' 개봉일 1위…시국 영향?
  • 이화정 기자
  • 승인 2019.08.13 17: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nwn내외방송 뉴스 영상
▲nwn내외방송 뉴스 영상

(내외뉴스=이화정 기자) 배우 유해진 주연의 영화 '봉오동 전투'가 개봉 첫날 박스오피스 1위에 올랐는데요.

항일 영화라는 점이 반일 이슈와 맞물려 주목받고 있습니다.

일제 강점기 독립군 최초의 승리를 담은 영화 '봉오동 전투'가 개봉일 33만 명이 넘는 관객을 동원하며 박스오피스 1위로 출발했습니다.

이 영화는 100억 원 이상의 제작비가 투입된 대작으로, 독립군이 일본군을 봉오동으로 끌어들여 쓰러뜨리기까지의 혈전을 그린 영화입니다.


오늘의 이슈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