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동민, 미성년 출연자에 "전화번호 달라"…거절 당하자 "탈락"
장동민, 미성년 출연자에 "전화번호 달라"…거절 당하자 "탈락"
  • 정다연 기자
  • 승인 2019.09.03 12: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지난 1일 방송된 tvN '플레이어' 한 장면. 코미디언장동민이 미성년자인 출연자에게 전화번호를 요구하고, 이를 출연자가 거절하자 경연에서 탈락시키는 내용이 방송을 타 논란이 되고 있다. (사진=tvN '플레이어')
▲ 지난 1일 방송된 tvN '플레이어' 한 장면. 코미디언장동민이 미성년자인 출연자에게 전화번호를 요구하고, 이를 출연자가 거절하자 경연에서 탈락시키는 내용이 방송을 타 논란이 되고 있다. (사진=tvN '플레이어')

(내외방송=정다연 기자) 여성 비하 발언 등으로 물의를 일으켰던 코미디언 장동민(40)이 또 구설에 올랐다. 이번엔 미성년자인 출연자에게 전화번호를 요구했으나 출연자가 이를 거절하자 경연에서 탈락시켰다.

지난 1일 방송된 tvN 예능프로그램 '플레이어'에서는 힙합 서바이벌 프로그램 '쇼미더머니'를 패러디한 '쇼미더플레이' 특집이 전파를 탔다.

심사위원 역할을 맡은 장동민은 18세 래퍼 하선호의 무대를 본 뒤 그에게 합격을 상징하는 목걸이를 들고 "원해요?"라고 물었다. 하선호가 "(목걸이) 주세요"라고 답하자 장동민은 "저도 전화번호 원해요"라고 말했다. 하선호는 당황하며 "저 18살인데…"라고 솔직하게 말했으나 장동민은 "탈락"이라며 그를 경연에서 떨어뜨렸다.

그러나 장동민이 이 같은 발언을 한 후 제작진은 "하선호, 번호 안 줘서 탈락"이라는 자막을 내보냈고, 해당 방송 장면을 '장난장난'이라고 묘사했다.

제작진은 또한 '비난 폭주' '쓰레기'라는 자막을 썼으며, 문제의 방송을 홈페이지에 게시하면서 영상에 '하선호에게 번호 요청? 장동민 철컹철컹 MC 등극'이라는 제목을 달았다.

▲ (사진=tvN '플레이어')
▲ (사진=tvN '플레이어')

방송이 나간 후 '플레이어' 시청자 게시판에는 해당 방송의 부적절성을 지적하면서 장동민의 하차와 제작진의 사과를 요구하는 글들이 빗발쳤다.

이에 tvN 관계자는 "내부적으로 아직 정확한 사태 파악이 되지 않아 입장을 내놓기는 어렵다"고 밝혔다.

앞서 장동민은 과거에도 여성 비하, 한부모 가정 비하, 삼풍백화점 생존자 모욕 등으로 대중의 비난을 받은 바 있다.


오늘의 이슈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