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장] ‘리와인드’ 케이시, “다비치-린-윤미래-거미처럼 오래 노래하는 가수 되고파”
[현장] ‘리와인드’ 케이시, “다비치-린-윤미래-거미처럼 오래 노래하는 가수 되고파”
  • 이정범 기자
  • 승인 2019.09.05 19: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외방송=이정범 기자) 케이시(Kassy)의 롤모델은?

케이시는 5일 오후 6시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두 번째 미니앨범 ‘리와인드(Rewind)’를 발매했다.
이에 앞서 그는 일지아트홀에서 두 번째 미니앨범 ‘리와인드(Rewind)’ 발매에 앞서 첫 미디어 쇼케이스를 개최했다. 사회에는 ‘팩트 인 스타’ MC로 유명한 MC 준이 함께 했다.

이날 쇼케이스에서 케이시는 롤모델에 대한 질문을 받았는데, 그는 “다비치, 린, 윤미래, 거미처럼 오래 노래하는 가수가 되고 싶다”는 소망을 전해 눈길을 끌었다.

▲케이시.(사진=넥스타엔터테인먼트)
▲케이시.(사진=넥스타엔터테인먼트)

케이시의 새 앨범 ‘리와인드’는 지난해 1월 첫 번째 미니앨범 '사랑받고 싶어' 이후 1년 8개월 만에 발표하는 두 번째 미니앨범이다.

이번 앨범은 유명작곡가인 조영수 작곡가가 프로듀싱에 참여해 눈길을 끌었다. 여기에 케이시가 전곡 작사는 물론, 작곡에도 일부 참여했다.

타이틀곡 ‘가을밤 떠난 너’는 이별의 아픔을 가을의 쓸쓸함과 빗댄 발라드 곡이다. 이외에도 ‘우리 사랑이 저무는 이 밤(feat.제이문)’, ‘지친 하루 끝에 너와 나’, ‘꿈만 같은 일이야’ 등의 곡이 수록됐다.

케이시의 두 번째 미니앨범 ‘리와인드(Rewind)’는 5일 오후 6시 전 온라인 음원사이트를 통해 감상할 수 있다.


관련기사

오늘의 이슈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