법무부 "박근혜 전 대통령, 어깨 수술위해 16일 외부병원 입원"
법무부 "박근혜 전 대통령, 어깨 수술위해 16일 외부병원 입원"
  • 한병호 기자
  • 승인 2019.09.11 15: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박근헤 전 대통령 (사진=연합뉴스)
▲ 박근헤 전 대통령 (사진=연합뉴스)

(내외방송=한병호 기자) 박근혜 전 대통령이 오는 16일 왼쪽 어깨 수술과 치료를 위해 병원에 입원한다고 법무부가 11일 밝혔다.

법무부는 "최근 서울 소재 병원에서 정밀 검사한 결과 좌측 어깨 수술이 필요하다는 전문의 소견과 박 전 대통령의 의사를 고려해 외부 병원에 입원하기로 결정했다"면서 이같이 말했다.

'국정농단' 사건으로 재판에 넘겨져 구속 수감 중인 박근혜 전 대통령은 지난 9일 형집행정지 신청을 냈으나 받아들여지지 않았다. 서울중앙지검 형집행정지 심의위원회는 '수형생활이 불가능한 상태' 또는 '형집행으로 현저히 건강을 해하거나 생명을 보전할 수 없는 상태' 라고 보기 어렵다며 불허했다. 박 전 대통령은 지난 4월에도 허리통증을 이유로 형집행정지를 요청했지만 허가받지 못했다.

법무부는 "박 전 대통령의 수술과 치료를 위해 외부 병원에 입원시키기로 했다"며 "구치소 소속 의료진의 진료 및 외부 의사의 초빙 진료, 외부병원 후송 진료 등을 통해 박 전 대통령 치료에 최선을 다했으나 어깨 통증 등 상태가 호전되지 않았다"고 설명했다.


관련기사

오늘의 이슈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