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건모, 피아니스트 예비 신부와 내년에 결혼한다
김건모, 피아니스트 예비 신부와 내년에 결혼한다
  • 장진숙 기자
  • 승인 2019.10.30 16: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SBS)
▲(사진=SBS)

(내외방송=장진숙 기자) 국민가수 김건모(51)가 내년 1월 30일에 결혼한다는 반가운 소식을 전했다. 

김건모 소속사 건음기획 관계자는 "김건모가 내년 1월 30일에 결혼식을 올릴 것"이라며 최근 날을 잡았다고 30일 밝혔다. 또한 "신부는 30대 후반으로, 미국 버클리음대 출신의 피아니스트"라며 작곡가 장욱조의 딸이자 배우 장희웅의 여동생이라고 소개했다.


두 사람은 지난 겨울 지인의 소개로 만나 1년여 간 사랑을 키워오다 결혼에 골인하게 됐다. 

김건모는 1992년 1집 앨범 '잠 못드는 밤 비는 내리고'를 발매하며 가요계에 데뷔 후 '핑계', '잘못된 만남', '아름다운 이별' 등 수많은 히트곡을 발표하며 국민가수로 자리매김했다.



오늘의 이슈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