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능일 영하권 입시 한파...서울 한파특보·강원산지 눈 예상
수능일 영하권 입시 한파...서울 한파특보·강원산지 눈 예상
  • 모지환
  • 승인 2019.11.13 17: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능을 하루 앞둔 13일 밤까지 곳곳에 비가 오고, 그친 뒤에는 기온이 뚝 떨어질 것으로 보인다. 서울에 올가을 첫 한파주의보가 내려지는 등 수능일은 영하권 입시 한파가 찾아올 전망이다.

비의 양은 5-30mm 정도지만, 천둥·번개와 함께 요란하게 쏟아질 전망이다.

기온이 낮은 강원산지로는 눈으로 바뀌어 내릴 가능성도 있다.

수능 당일에는 충남 서해안과 호남에만 아침까지 눈이나 비가 약간 내릴 수 있다.

그밖에 전국 눈·비 대신 영하권 입시한파가 예상된다.

특히 서울엔 올가을 첫 한파주의보 내려졌다. 중부지방 중심으로 수능일 아침 기온이 뚝 떨어질 전망이다. 서울 영하 3도, 춘천 영하 4도, 전주 대구 3도가 예상된다.

무엇보다 찬바람 때문에 실제 몸으로 느끼는 체감추위는 더 심할 걸로 보여 외출 시 따뜻한 외투를 준비해야 할 것으로 보인다.


오늘의 이슈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