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건모 측 "성폭행, 사실 무근...고소인 누군지도 모른다" 거듭 부인
김건모 측 "성폭행, 사실 무근...고소인 누군지도 모른다" 거듭 부인
  • 장진숙 기자
  • 승인 2019.12.10 15: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용석 변호사 "더 충격적인 피해자 또 있다" 추가 폭로 예고 
김건모 / 사진=건음기획
▲가수 김건모. (사진=건음기획) 

(내외방송=장진숙 기자) 가수 김건모 측이 성폭행 의혹에 대해 "사실 무근"이라며 거듭 부인했다.

김건모 측 관계자는 10일 "계속 이야기하지만 성폭행 의혹은 사실 무근이다"라며 "그래서 고소인이 누구인지도 모르는 상황"이라고 밝혔다. 이어 "고소가 들어갔다고 하니 법적 대응할 예정이다. 이미 변호사도 선임했다"고 전했다.


앞서, 지난 6일 유튜브 채널 가로세로연구소 측은 실시간 방송을 통해 김건모가 과거 룸살롱 접대부를 성폭행했다는 의혹을 제기해 논란이 되고 있다.

김건모 측은 같은 날 가로세로연구소 측 주장에 즉각 반박했다. 김건모 소속사 측 관계자는 "가로세로연구소 측이 제기한 성폭행 의혹은 사실무근"이라며 "변호사와 상의해 법적 조치를 취할 것"이라는 입장을 밝혔다. 

강용석 변호사는 지난 9일 피해자라 주장하는 여성 A씨의 인터뷰를 공개했다. A씨는 3년 만에 고백하게 된 이유에 대해 "가족도 모르는 상황에서 내 속도 모르고 ‘미우새’를 보고 즐거워한다"며 "날 강간할 때 입은 베트맨 티셔츠를 입고 자꾸 TV에 나온다. (중략) 너무나 큰 고통이었다"라고 밝혔다. 

A씨는 그러면서 "처음부터 솔직히 돈을 바란 적은 단 한 번도 없었다"라며 김건모의 진정성 있는 공개 사과와 앞으로 방송에서 두 번 다시 안 봤으면 한다고 말했다. 

지난 9일 강 변호사는 A씨를 대리해 김건모를 강간 혐의를 수사해달라며 서울중앙지검에 고소장을 제출했다.

강 변호사는 또 유튜브 채널 가로세로연구소 실시간 방송을 통해 "앞서 공개된 피해자(A씨)보다 더 충격적인 피해를 입은 피해자가 나타났다"며 "또 다른 피해 사례는 10일 공개하겠다"며 추가 폭로를 예고했다.



관심기사

오늘의 이슈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