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생충’ 아카데미 작품상 등 6개 부문 후보
‘기생충’ 아카데미 작품상 등 6개 부문 후보
  • 최유진 기자
  • 승인 2020.01.14 11: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외방송=최유진 기자) 영화 ‘기생충’이 제92회 아카데미상 최고의 영예인 작품상과 감독·각본·편집·미술·국제영화상 등 총 6개 부문 후보에 올랐다.

아카데미상 시상식에서 한국영화가 예비후보에 오른 적은 있지만, 최종 후보에 오른 것은 ‘기생충’이 처음이다.

이로써 ‘기생충’은 지난 5월 제 72회 칸영화제 황금종려상 수상과 지난 5일 골든글로브 외국어영화상 수상에 이어 한국영화가 한 번도 도전하지 못했던 아카데미상 수상에도 한발 더 가까이 가게 됐다.

아카데미시상식을 주관하는 미국영화예술과학아카데미(AMPAS)는 13일 오전(이하 현지시각) 로스앤젤레스 아카데미 박물관에서 제92회 아카데미 시상식의 최우수 작품상과 감독상 등 총 24개 부문 후보를 발표했다.

이에 따르면, 영화 ‘기생충’은 작품상 부문에서 ‘포드 vs 페라리’, ‘아이리시맨’, ‘조조래빗’, ‘조커’, ‘작은 아씨들’, ‘결혼이야기’, ‘1917’, ‘원스 어폰 어 타임 인 할리우드’ 등 8개 작품과 경합을 펼치게 됐다.

또 봉준호 감독은 마틴 스코세이지(아이리시맨), 토드 필립스(조커), 샘 멘데스(1917), 쿠엔틴 타란티노(원스 어폰 어 타임 인 할리우드) 등 세계적 거장들과 감독상을 놓고 경쟁하게 됐다.

한편, 세월호를 소재로 한 한국 다큐멘터리 ‘부재의 기억(In The Absence)’은 아카데미상 단편 다큐멘터리 후보로 올라 다큐 사상 새로운 도전을 하게 됐다.

제92회 아카데미 시상식은 오는 2월 9일 미국 로스앤젤레스 할리우드 돌비극장(옛 코닥극장)에서 개최된다.


관심기사

오늘의 이슈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