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HO, 코로나19 치료제 임상시험서 에이즈약 사용 중단
WHO, 코로나19 치료제 임상시험서 에이즈약 사용 중단
  • 진승백 기자
  • 승인 2020.07.05 04: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에 있는 한 대학이 붙인 안내문, (사진=내외방송 사진DB)
서울에 있는 한 대학이 붙인 안내문. (사진=내외방송 사진DB)

(내외방송=진승백 기자) 세계보건기구(WHO)가 코로나19 임상 시험에서 에이즈(AIDS) 치료제인 로피나비르· 리토나비르 사용을 중단한다.

5일 업계에 따르면 WHO는 최근 WHO 연대 실험의 국제운영위원회 권고를 받아들여 이같리 결정했다.

WHO는 입원 중인 코로나19 환자를 대상으로 로피나비르·리토나비르를 임상 시험한 결과, 표준 치료보다 사망률이 감소하지 않았다고 설명했다. 이번 결정은 연대 실험에만 적용된다.

WHO의 연대 실험은 코로나19 치료제의 효능과 안전성을 연구하는 실험으로, 5개 부문으로 나눠 시작됐다.


관심기사

오늘의 이슈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