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즈니스 트래블러, 세계 최고 국제회의 도시로 ‘서울’ 선정
비즈니스 트래블러, 세계 최고 국제회의 도시로 ‘서울’ 선정
  • 최유진 기자
  • 승인 2020.12.02 11: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 올해 7번째 수상

(내외방송=최유진 기자) 세계적으로 권위 있는 글로벌 관광전문매체 ‘비즈니스 트래블러’ 구독자가 세계 최고의 국제회의 도시로 ‘서울’을 선정했다.

서울시와 서울관광재단은 ‘2020년 비즈니스 트래블러 어워드’에서 ‘세계 최고의 국제회의 도시(Best International Meeting Destination)’로 서울이 선정됐다고 2일 밝혔다.

비즈니스 트래블 어워드는 미주·유럽 지역의 대표 비즈니스 여행 전문지 ‘비즈니스 트래블러’가 항공, 공항, 호텔 등 53개 분야에서 각 분야별 1위를 선정해 발표하는 MICE·비즈니스 관광 분야의 대표적인 상이다.

올해 각 분야별 수상자는 구독자 20만 명을 대상으로 지난 7월부터 8월까지 2개월간 온라인 투표를 통해 선정됐다.

특히, 서울시는 지난 2012년부터 2017년까지 6년 연속 선정된 이후 7번째 수상이라 의미가 크다.

주용태 서울시 관광체육국장은 “서울은 비즈니스와 여가활동을 즐기기 좋은 블레져(Bleisure) 도시로, 서울시가 세계 최고의 국제회의 도시로 선정한 것은 매우 의미 있는 결과”라며 “코로나19 이후 가장 먼저 찾고 싶은 국제회의 개최도시, 안전하고 스마트한 MICE 대표도시가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관심기사

오늘의 이슈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