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22회 전주국제영화제 일정 확정...온·오프라인 동시 상영
제22회 전주국제영화제 일정 확정...온·오프라인 동시 상영
  • 이지선 기자
  • 승인 2021.01.08 14: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는 4월 29일부터 5월 8일까지 개최
코로나 상황에도 정상개최 선언
▲ 전주국제영화제가 일정을 확정했다. 코로나 속에서도 온.오프라인을 병행하며 오는 4월 29일부터 5월 8일까지의 일정으로 개최된다. (사진=전주국제영화제)
▲ 전주국제영화제가 일정을 확정했다. 코로나 속에서도 온.오프라인을 병행하며 오는 4월 29일부터 5월 8일까지의 일정으로 개최된다. (사진=전주국제영화제)

(내외방송=이지선 기자) 전주국제영화제에 대한 관심과 기대가 뜨겁다. 그런 가운데 전주국제영화제 조직위원회가 제 22회 영화제 일정을 확정했다.

전주국제영화제 조직위는 “오는 4월 29일부터 5월 8일까지 열흘 동안 제22회 영화제를 치른다”고 8일 밝혔다.

이 일정은 지난달 이사회 의결을 통해 결정됐다.

조직위는 코로나19 확산으로 영화제를 비대면으로 치른 경험을 바탕으로 이번 영화제의 슬로건을 ‘영화는 계속된다’로 정했다.

슬로건의 의미는 코로나19로 힘든 2020년을 보낸 영화인과 관객에 희망의 메시지를 전하고 영화산업의 위기를 극복하고자 하는 의지가 담겼다.

조직위는 코로나19 상황을 의식, 온·오프라인을 아우르는 영화 상영과 행사를 정상적으로 추진할 방침이다.

또 사회적 거리두기 단계별 기준 및 방역 조치를 세부적으로 마련하기로 했다.

이준동 전주국제영화제 집행위원장은 “코로나19 팬데믹 속에서 지속가능성을 고민하는 전주영화제가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오늘의 이슈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