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정적인 실물 부동산 연계한 신개념 스테이킹 서비스 나온다
안정적인 실물 부동산 연계한 신개념 스테이킹 서비스 나온다
  • 정지원 기자
  • 승인 2022.08.05 12:08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웹 3.0 생태계 활성화 위해"...랜드박스, '세이빙 박스' 9월 출시
거래수수료 등을 보상 제원으로 사용해 지속 가능한 생태계 유지
랜드박스, 메타프로토콜 출시 이후 지난 달 29일 LBANK에 상장돼
랜드박스가 오는 9월 신개념 스테이킹 서비스인 '세이빙 박스'를 출시한다.(사진=랜드박스)
랜드박스가 오는 9월 신개념 스테이킹 서비스인 '세이빙 박스'를 출시한다.(사진=랜드박스)

(내외방송=정지원 과학전문 기자) 랜드박스가 웹 3.0 유틸리티 코인 메타프로토콜에 이어 세이빙 박스를 9월 정식 출시하면서 웹 생태계 활성화를 위한 발빠른 행보에 나선다.

랜드박스는 5일 '내외방송'에 보낸 자료에서 "지난 달 29일 글로벌 거래소 LBANK에 상장됐고, 실물 부동산을 연계한 새로운 스테이킹(자신이 보유한 암호화폐의 일정한 양을 지분으로 고정) 서비스인 '세이빙 박스'를 공개했다"고 밝혔다.

메타프로토콜을 통해 랜드박스는 가상자산의 불안정성 등 부정적인 인식 문제를 안정적인 실물 부동산과 연결하고, 토큰(가상화폐) 경제와 웹 3.0 블록체인 기술로 부동산 서비스 시장의 문제를 동시에 해결한다.

세이빙 박스를 통해 보상 토큰과 부동산 NFT(대체 불가능한 토큰)를 제공하고, 커뮤니티와 NFT 마켓플레이스를 연결하는 추가 트랜잭션을 지원해 지속 가능한 생태계를 활성화할 수 있다.

긍정적인 시각도 있지만, 부정적인 면도 있다.

원금을 보장해 주지 않는 한 스테이킹이 안정성 확보에 큰 영향을 주지 않기 때문이다.

이에 랜드박스 측은 "우리는 알고리즘이나 수익을 기반으로 하지 않는 기존 모델과는 다른 안정적인 실물 부동산을 연계해 실질적인 효용을 갖는 유틸리티 코인"이라고 말했다.

이어 "세이빙 박스의 부동산 비즈니스를 통해 발생한 수익의 일부는 소각되고, NFT 거래수수료 등은 보상 제원으로 사용돼 지속 가능한 생태계를 유지한다"고 덧붙였다.

특히 세이빙박스에서 발생하는 수수료 수익은 메타프로토콜의 매수에 사용돼 투자자에게 보상으로 작용하는 역할을 할 예정이다.

 


오늘의 이슈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법인 : (주)내외뉴스
  •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04690
  • 인터넷신문등록일자 : 2017년 09월 04일
  • 발행일자 : 2017년 09월 04일
  • 제호 : 내외방송
  • 내외뉴스 주간신문 등록 : 서울, 다 08044
  • 등록일 : 2008년 08월 12일
  • 발행·편집인 : 최수환
  • 서울특별시 종로구 대학로 13 (뉴스센터)
  • 대표전화 : 02-762-5114
  • 팩스 : 02-747-5344
  • 청소년보호책임자 : 최유진
  • 내외방송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2 내외방송.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nwtn.co.kr
인신위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