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연산 폭포 - 배동현 시인
내연산 폭포 - 배동현 시인
  • 시인 배동현
  • 승인 2018.07.03 16: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허공을 꺾을 수 있는가

허공을 이길 수 있는가
숱한 울음으로
스스로에게 한없이 엄한 내연폭포

애써 외면하는 모습은
시절의 유혹에 혹한
넉넉한 만추의 서정인가

가슴은 왠지 억장 무너지듯 시럽다

겨드랑이 솜털 같은 가을바람에
월색은 조용히 흐느끼고
먹고살 길 막막한 물총새 무리
갈 길은 멀고 산 그림자는 너무 차다

범상치 못한 천년송
당당한 폼새야 군말 없이도
지리산 풍진 마음만은 널 빼닮았구나

 



오늘의 이슈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중구 퇴계로 180-15 (뉴스센터)
  • 대표전화 : 02-745-5124
  • 팩스 : 02-2261-4444
  • 청소년보호책임자 : 최수환
  • 회사명 : (주)내외뉴스
  • 제호 : 내외뉴스
  • 등록번호 : 서울 다08044
  • 등록일 : 2008년 08월 12일
  • 발행일 : 2008-09-15
  • 발행·편집인 : 최수환
  • 내외뉴스·NWN내외방송 경기총국
  • 경기도 딸기원중문길 14-1
  • 전화 : 1544-9741
  • 내외뉴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8 내외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nwtn.co.kr
인신위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