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릉도원의 화순 ‘세량지 신비경'
무릉도원의 화순 ‘세량지 신비경'
  • 박영길A 기자
  • 승인 2018.04.16 14: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물안개, 산벚꽃, 신록의 반영 ‘한폭의 수체화'
▲세량지에 연분홍 산벚꽃과 연둣빛 버들, 짙푸른 삼나무가 조화를 이루면서 잔잔한 호수에 드리움이 마치 무릉도원의 신비스런 경경을 연출한다 (사진/내외뉴스 자료실)

(내외뉴스=박영길A 기자)화순군 화순읍 세량리 세량지에 산벚꽃과 신록의 반영이 마치 한폭의 수채화를 연상케 하고 있다.


연분홍 산벚꽃과 연둣빛 버들, 짙푸른 삼나무가 조화를 이루면서 잔잔한 호수에 드리움이 마치 무릉도원의 신비스런 경경을 연출하기 때문이다.

어둠이 걷히면서 소리 없이 피어오르는 물안개, 호수를 에워싼 산자락에는 이들이 서로 조화를 이루는 모습은 숨이 멎을 정도로 환상적이다.

화순군은 세량제를 지난 2016년 10월 화순 8경으로 선정했다.

세량제는 미국 CNN의 ‘CNN Go'가 지난 2013년 '한국에서 꼭 가봐야 할 50곳' 가운데 하나로 선정하면서 탐방객들의 발길이 부쩍 늘고 있다.

특히 4월중순 산벚꽃이 활짝 필 무렵이면 전국의 사진작가들로 북새통을 이룬다.

 화순군은 43억원을 들여 지난 2015년 12월부터 세량제에 생태공원 조성사업을 추진, 진입램프 개설, 주차장 조성, 진입로 확장, 습지원 조경, 관리사 신축사업 등을 완료했다.

세량제 주변에는 둘레길을 조성하고, 화순 8경과 10대 농특산물을 홍보하기 위해 박스 벽화타일을 설치했다.



오늘의 이슈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중구 퇴계로 180-15 (뉴스센터)
  • 대표전화 : 02-745-5124
  • 팩스 : 02-2261-4444
  • 청소년보호책임자 : 최수환
  • 회사명 : (주)내외뉴스
  • 제호 : 내외뉴스
  • 등록번호 : 서울 다08044
  • 등록일 : 2008년 08월 12일
  • 발행일 : 2008-09-15
  • 발행·편집인 : 최수환
  • 내외뉴스·NWN내외방송 경기총국
  • 경기도 딸기원중문길 14-1
  • 전화 : 1544-9741
  • 내외뉴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8 내외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nwtn.co.kr
인신위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