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초구청 광장, 크리스마스 트리 점등
서초구청 광장, 크리스마스 트리 점등
  • 최준혁 기자
  • 승인 2018.11.30 10: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구청 광장서 크리스마스 및 연말연시 맞아 ‘성탄트리 점등식’ 열려
▲ 서초구청 광장에 설치된 ‘크리스마스 트리’

(내외뉴스=최준혁 기자) 서울 서초구는 다가오는 크리스마스 및 연말연시를 맞이하여 오는 30일 구청 광장에서 ‘2018 성탄트리 점등식’을 갖는다고 밝혔다.


서초구 교구협의회 주관, 사랑의 교회가 후원하는 이 날 행사는 지역 내 교인들을 비롯하여 주민 200여명이 참석하며, 기념 예배, 트리 점등식 순으로 진행될 예정이다.

이 날 점등될 5.5m 높이의 대형트리는 매일 오후 6시부터 오후 11시까지 불을 밝히며, 내년 1월 11일까지 42일간 빛을 전한다.

서초구는 구청 광장을 밝게 비추는 성탄트리를 통해 주민들에게 희망과 사랑의 메세지를 전하고 지역 내 소외된 이웃은 물론 우리 사회의 그늘진 곳을 밝히는 따뜻한 사랑의 불빛이 될 것으로 기대했다.

조은희 구청장은 “성탄트리가 사랑과 행복이 깃든 아름다운 불빛이 될 것”이라며 “우리 주변의 소외 이웃들에게 따뜻한 손길을 내미는 성탄절이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오늘의 이슈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