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재청, 2020년도 세계기록유산 활용홍보 사업 공모
문화재청, 2020년도 세계기록유산 활용홍보 사업 공모
  • 최유진 기자
  • 승인 2019.04.30 23: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5월 31일까지 관련 지자체 대상 공모 진행

(내외뉴스=최유진 기자) 문화재청은 유네스코 세계기록유산 소장기관과 관련 기관이 자리한 지방자치단체를 대상으로 ‘2020년도 세계기록유산 활용홍보 사업’을 오는 5월31일까지 공모한다.


유네스코에서 세계기록유산은 인류 모두의 것이며 완전히 보호되고 보존되어야 하고 공개되어야 한다고 정의하고 있다. 또한, 기록유산의 적절한 기술을 통한 보존, 기록유산에 대한 보편적 접근 장려, 기록유산의 중요성에 대한 인식 제고를 목표로 하고 있다.

문화재청은 지금까지 유네스코 세계유산에 대해 지원하던 활용·홍보 사업을 올해부터는 세계기록유산까지 범위를 확장해 예산을 지원하고 있다.

2020년도 세계기록유산 활용·홍보 사업은 관련 지방자치단체를 대상으로 5월31일까지 공모를 진행하며, 이후 2020년도 정부 예산안에 맞추어 전문가 심사를 통해 지원 대상 사업을 확정할 예정이다.

참고로, 올해는 대구광역시, 경상남도·산청군, 경상북도·안동시, 광주광역시, 충청북도·청주시, 성남시에 대해 활용·홍보 지원 사업을 시행 중이다.

현재 우리나라는 훈민정음, 조선왕조실록, 직지심체요절, 승정원일기, 조선왕조 의궤, 해인사 대장경판과 제경판, 동의보감, 일성록, 5.18민주화운동 기록물, 난중일기, 새마을운동 기록물, 한국의 유교책판, KBS특별생방송 ‘이산가족을 찾습니다’ 기록물, 조선왕실 어보와 어책, 국채보상운동기록물, 조선통신사기록물 등 총 16건의 세계기록유산을 보유하고 있다.

문화재청은 앞으로도 세계기록유산의 보존과 활용, 홍보를 꾸준히 확대해 우리나라의 우수한 기록유산과 기록문화를 국내외에 널리 홍보하고 활용할 계획이다.



오늘의 이슈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