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 대통령, 오늘 30대 그룹 총수 간담회...日 수출규제 대책 논의
문 대통령, 오늘 30대 그룹 총수 간담회...日 수출규제 대책 논의
  • 정영훈 기자
  • 승인 2019.07.10 10: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재인 대통령이 14일 오전 청와대에서 국무회의를 주재하고 있다. (사진=청와대)
▲(사진=청와대)

(내외뉴스=정영훈 기자) 문재인 대통령이 오늘(10일) 오전 청와대에서 30대 기업 총수들을 만난다.

청와대는 간담회를 통해 일본 수출 규제와 관련한 기업들의 어려운 점을 듣고 대처 방안을 논의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날 간담회에는 자산 10조 원 이상 대기업 30곳 총수들이 참석할 예정으로 청와대는 이번 조치의 사정권에 든 기업과 추가 보복의 피해 가능성이 있는 산업 분야를 고려해 참석 대상을 정했다고 밝혔다.

반도체 소재 수출규제에 대한 해결 방안을 모색하기 위해 일본을 방문중인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과 신동빈 롯데그룹 회장은 참석하지 않고 그룹 고위 관계자가 대신 참석할 것으로 알려졌다.

청와대 관계자는 이날 간담회와 관련해 일본의 조치가 세계 경제로 파급되지 않도록 현명한 판단이 있어야 한다면서, 외교 채널이나 기업과 대화를 통해 현실적으로 대처하겠다고 밝혔다.

앞서 일본의 무역 제한조치 철회와 양국 간 협의 촉구 등 분명한 입장을 밝혔으나, 일본이 곧바로 거부함에 따라 이와 관련한 발언이 나올 가능성도 있어 귀추가 주목된다.


오늘의 이슈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